천안함은 좌초입니다.
천안함 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선박 전문가 신상철의 비망기
오동나무 아래서 역사를 기록하다.
권력을 사익 확대의 도구쯤으로 여기는 오늘날 부패한 고위 관료들.. 김종익
도둑맞은 주권
18대 대선은 합법으로 위장한 부정선거였다. 김후용
진보적 글쓰기
우리의 글쓰기가 사회를 개선하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 김갑수
진보를 복기하다
국회의원으로서 내놓았던, 내놓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정책을 열한 가지의 주제로 묶어 정리했다. 이정희
천안함 7년, 의문의 기록
사건의 재구성과 57명의 증언 (미디어오늘 조현호 기자)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분단체제 프레임 전쟁과 과학 논쟁 (한겨레 오철우 기자)
논  쟁 
이북 동포들의 고난을 이해해주는 문재인 대통령
  번호 192841  글쓴이 나침판  조회 778  누리 15 (20,5, 5:0:1)  등록일 2018-9-21 11:07 대문 1

이북 동포들의 고난을 이해해주는 문재인 대통령
(WWW.SURPRISE.OR.KR / 김현환 / 2018-09-21)


2018년 10월19일 밤 평양 5.1경기장에 모인 15만 평양시민들 앞에서 한 문재인 대통령의 연설을 들으며 나는 너무나 김동하여 계속 눈물을 흘리지 않을 수 없었다. 무엇보다도 너무나 고생을 많이 해온 이북 동포들의 고난을 처음으로 이해해주고 마음 아파하는 이남의 대통령이 존재한다는 그 자체만으로도 나는 너무나 감격하였다. 이북 동포들은 참으로 고생을 많이 하여왔다. 조그마한 나라가 나라의 자주성을 생명으로 여기고 주체 사회주의의 길을 걸어왔기에 자본주의를 지향하는 제국주의연합세력들과 이남의 역대정권들은 물론 주위의 사회주의 대국들로부터도 적대와 제재압박에 시달려왔다.

사진출처 : 경향신문

90년대 중반에 불어닥친 홍수와 가뭄, 냉해로 고난의 행군을 할 때 제국주의연합세력들은 드디어 기회가 왔다고 생각하고 이북의 목을 졸였다. 그때 이남과 중국, 러시아도 별로 이북을 도와주지 않았다. 세계는 이북이 이번에는 기필코 손들고 개혁개방으로 나올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러나 이북 동포들은 <사회주의는 과학이다>라고 믿고 수령, 당, 군대, 대중이 일심단결하여 <고난의 행군>을 이겨내고 자신들이 지향하는 주체 사회주의를 지켜내었다.

아마 문재인 대통령도 이북 동포들이 겪은 고난을 다는 모를 것이다. 그러나 이번 평양 정상회담을 하는 과정에서 직접 이북의 최고지도자와 일꾼들 그리고 일반 동포들과 접촉하면서 느끼는 바가 많았을 것이다. 그리고 이북의 최고지도자와 일꾼들, 그리고 일반 동포들의 진솔한 모습을 보고 감동되는 바가 컸을 것이다. 남의 고난을 이해해주고 그 고난에 동참해주는 것처럼 고마운 일이 없다. 문재인 대통령은 다음과 같이 언급하였다.

“이번 방문에서 나는 평양의 놀라운 발전상을 보았습니다. 김 위원장과 북녘 동포들이 어떤 나라를 만들어 나가고자 하는지 가슴 뜨겁게 보았습니다. 얼마나 민족의 화해와 평화를 갈망하고 있는지 절실하게 확인했습니다. 어려운 시절에도 민족의 자존심을 지키며 끝끝내 스스로 일어서고자 하는 불굴의 용기를 보았습니다.”

문재인 대통령도 이북에 대해 잘 알고 있었겠지만 직접 와서 보니 생각보다 평양시내가 깨끗하고 건물들도 잘 정비된 것을 보고 기대 이상의 평가를 내린 것 같다. 그리고 이북 동포들이 개혁 개방만 하면 잘 살 수 있을 터인데도 <주체 사회주의>를 고집하는 이유를 직접 와서 보고 느끼는 바가 컸을 것이다.

최고지도자인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진심어린 영접과 솔직한 담화를 대하면서, 그리고 그를 받드는 이북 일꾼들의 충정의 마음과 애국심을 보면서 문대통령은 이들이 지향하는 주체 사회주의라는 나라에 대한 대충의 영상이 떠올랐을 것이다. 이북 동포들의 솔직하고 꾸밈없는 참모습에 문대통령은 가슴이 뜨거웠던 것 같다. 아마 속으로 많은 눈물을 흘렸을 것이다. 공항에서나 길가에서 그를 환영하는 시민마다 진심으로 조국의 화해와 단결, 평화와 통일을 갈망하고 소리 높여 외치는 모습에 그는 감격하고 눈시울을 적시었을 것이다.

내가 89년부터 이북을 수차례 방문하면서 느낀 것은 이북 동포들은 진심으로 <조국통일>을 원한다는 사실이었다. 그들의 가슴에서 우러나오는 “조국통일!” 외침은 내가 절대로 흉내 낼 수 없는 것이었다. 그들의 외침에 비하면 나의 외침은 모기만 한 목소리였다. 그 어려운 분단 70여 년 동안 전쟁과 기아와 질병과 싸우면서도 <민족성>과 <자주성>을 지켜왔으며 조국통일에 대한 열망을 잃지 않은 이북 동포들에게 나는 늘 존경심을 갖고 있었다. 이러한 이북 동포들의 불굴의 정신에 문대통령도 감격하여 경의를 표하고 싶었을 것이다. 나는 위 연설을 들으며 나도 모르게 한없이 눈물이 나왔다. 마치 문대통령이 나 개인에게 그동안 통일운동하느라고 고생했다고 다정히 말해주는 것 같은 고마움을 느꼈다.

그리고 이 짧은 연설에서 문대통령은 4.27 판문점 정상회담 이후 코리아반도에 <새로운 시대>가 도래하고 있다고 선언하였다. 전쟁이 더 이상 없는 평화의 시대, 백두에서 한라까지, 아름다운 삼천리 강산을 영구히 핵무기와 핵 위협이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어 후손들에게 물려주려고 노력하는 새 시대, 이산가족들이 상시로 만나 서로의 아픔을 나누고 서로 돕고 사는 새 시대, 장구한 5,000년 역사에서 70년 헤어져 살았는데 지난 70년간의 적대관계를 완전히 청산하고 다시 하나가 되기 위한 평화와 통일의 큰 걸음을 내딛는 새 시대를 문재인 대통령은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8천만 겨레의 손을 굳게 잡고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다짐하였다.

또한, 문재인 대통령은 이 연설에서 앞으로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는 민족 자주의 원칙”을 앞세워 외세의 눈치를 보지 않고 남북관계를 전면적이고 획기적으로 발전시켜 끊어진 민족의 혈맥을 잇고 공동번영과 자주 통일의 미래를 앞당기겠다고 약속하였다. 남과 북이 힘을 합치면 못해낼 일이 없다. 지금 이남의 경제사정도 많은 어려움에 봉착해 있다. 몇 개 큰 기업체를 제외하고 중소기업들과 자영업체들은 많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 젊은 청년들은 일자리가 없어 직업을 찾아 헤매고 있다. 농촌 총각들은 신부를 구할 수 없어 외국에서 구하고 있다.

이러한 난관을 일시에 극복하는 길은 남과 북이 서로 이익이 되는 경제공동체를 구성하는 일이다. 예를 들어, 이남에서 남아도는 쌀을 북에 보내고 이북에 풍부한 희토류를 비롯한 풍부한 광물질을 대신 가져오면 이남의 농민들에게도 좋고 북의 동포들에게도 좋을 것이다. 현대건설을 비롯한 이남의 건설업체들이 이북의 도로와 철도를 비롯한 기간산업을 육성해주는 일, 이북이 절실하게 필요로하는 경공업을 육성해주는 일을 해주고 대신 이북의 광물질을 가져오면 서로 좋을 것이다. 우수한 이북의 두뇌를 이용하여 IT 산업을 더욱 발전시키면 삼성과 엘지도 더 큰 이익을 볼 것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강조했듯이 우수한 우리 민족, 강인한 우리 민족, 평화를 사랑하는 우리 민족이 함께 힘을 합쳐 <새로운 조국>을 건설해 나가면 세계에서 가장 강대한 나라가 될 것이다. 우리 남과 북의 8천만 겨레는 서로 굳게 뭉쳐 <통일된 강성대국>을 건설하기 위하여 매진해야 할 것이다.

김현환(재미자주사상연구소 소장)

http://surprise.or.kr/board/view.php?table=global_2&uid=192841
최근 대문글
- 신상철
- 강진욱
- 아이엠피터
- 이정랑
- 오인동
172.90.164.155
[1/5]   놀고 있네!  IP 219.73.84.7    작성일 2018년9월21일 11시23분      
문가놈을 비롯한 남조선의 수많은 얼뜨기 좌파들이 조선의 위대함, 자주성, 애국심 같은 것을 정말로 모르고 있었다고 생각하나? 그리고 박정희, 전두환, 김영삼, 이명박, 박근혜 역도들도 평양의 그런 모습을 모르고 있었을 것이라고 생각하나?
희대의 악녀 근혜년도 평양도 다녀오고 김정일도 만난 년이다, 그런데도 조선을 압살시키고 망하게 하려도 혈안이 되고 미제에 조선으로 처들어 가자고 종용한 개년이었지.
난 문가도 안 믿는다.
문가던 정똥영이던 박지원이던 이런 개놈들 안 믿는다.
정말로 남조선 얼뜨기 좌파 새끼들의 진정성을 알 수 있는 기준은 과연 국가보안법을 폐기시키려고 모든 것을 다바쳐서 자한당과 바은미래당과 피터지게 싸울 수 있고 결국은 그것을 이룰 수 있는지를 기준으로 판단할 수 있는 것이다.
애국자 이정희 통진당 대표를 망쳐놓고 당을 해체시켜놨으며 이석기 의원을 석방하지 않는 개씹새기들을 보면서 난 좆까지 말라고 말하고 싶다.
이 남조선 씹새끼들은 미제가 명령하면 그렇게 융숭한 대접을 받았으면서도 주석궁으로 처들어가서 김정은 참수시키겠다고 특공대 보낼 씹팔새끼들이다.
알았냐? 병신 새끼야?
[2/5]   反김현환새끼  IP 219.255.208.67    작성일 2018년9월21일 12시07분      
이북 동포들이 개혁개방만 하면 잘 살 수 있을 터인데도?????

북조선이 자본주의 하라는 개소리가?
사회주의 해서 몬산다는 잡소리가?
니놈이 왕년의 김현환 맞나? ㅎㅎ
[3/5]   反문죄인새끼  IP 219.255.208.67    작성일 2018년9월21일 12시09분      
문죄인의 최종목표는 민족동일 아닌 분단고착!

[문죄인 개소리]

“(남북대화 成事에) 트럼프 대통령의 功이 매우 크다고 생각한다. 감사를 표하고 싶다. 나의 (강경한) 대북 修辭와 태도가 없었다면 지금 남북은 대화를 하고 있지 못했을 것이다. 내가 관여하지 않았다면 남북한이 올림픽 이야기를 할 수 있겠느냐?”

"한국의 촛불혁명은 미국이 한국에 이식해준 민주주의가 활짝 꽃을 피운 것으로 생각하는데, 미국이 한국의 민주주의 발전에 큰 도움을 준 점에 대해서도 감사드린다."

"(흥남철수) 당시 피난민들 속에 나의 부모도 있었다."
"미국용사들이 없었더라면 나의 삶은 시작되지 못했을 것이다."
"저의 뿌리는 한미동맹의 역사 속에 있다."
“장진호의 미군 용사들이 없었다면, 흥남철수작전 성공이 없었다면 제 삶은 시작되지 못했을 것이고 오늘의 저도 없었을 것이다.”

“사드 배치 결정은 국익의 관점에서 볼 때 득보다 실이 더 많다고 판단되므로 재검토하고 공론화할 것을 요청한다.” (오락)
"사드 문제의 해법은 차기 정부가 강구해야 하지만, 한미 간 이미 합의가 이루어진 것을 쉽게 취소할 수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가락)

"우리의 민주주의는 북한 미사일보다 백배 천배 강하다."
"안보와 평화를 지키기 위해 북한에 대해 압도적인 힘의 우위를 달성해야 한다."

“북한 잠수정이 감쪽같이 몰래 들어와서 천안함 공격후 도주했다."
"주한미군의 역할은 통일 후에도 계속 유지돼야 한다."

"북한에 분명하게 경고한다. 그동안 우리는 인내할 만큼 인내했다. 인내심에도 한계가 있다. 북한의 어떤 도발도 용납하지 않겠다. 김정은 정권이 자멸의 길로 가지 말 것을 엄중하게 또 분명하게 경고한다."
"한반도에서 또다시 참화가 벌어진다면 국민의 생명과 국가의 안위를 걸고 저부터 총을 들고 나설 것입니다."
“굳건한 한미동맹으로 전쟁을 막겠다."
"북한은 핵과 미사일을 고집하다 결국 고립에 이은 궤멸의 길로 갈 것인지 핵을 포기하고 평화와 번영의 길로 갈 것인지 선택해야 한다."

-------------------------------------------------------------

“내가 보기에는 문재인정부가 정세를 보는데 아주 둔감한 것 같다. 이들은 정세를 읽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지금까지 하는 것을 보면 앞으로도 신통하지 않을 것으로 생각된다.” (한호석)

“지금 우리가 생각해야 하는 것은, 판문점 선언에 서명한 한 쪽 당사자인 문재인 정부가 그 선언을 과연 끝까지 충실히 이행할 수 있을까 하는 심각한 문제입니다.
한반도 정세발전이 아직은 시작단계에 있기 때문에 문재인 정부는 정세발전에 적응하고 있지만, 한반도 정세발전이 본격화되어 평화체제가 구축되고, 주한미국군이 철수하고, 한미동맹이 해체되면 문재인 정부는 그런 급격한 정세발전에 적응하지 못할 것으로 우려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체제를 수립하기 위해 주한미국군을 철수하려는 판인데, 문재인 정부는 주한미국군 철수를 반대하고 있습니다. 문재인 정부는 자기의 발목을 붙잡고 있는 정치이념적 한계 때문에 한반도 평화체제를 구축하는 역사적 임무를 완수하지 못할 것으로 보입니다.
문재인 정부는 한반도가 통일된 이후에도 주한미국군이 주둔해야 하고, 한미동맹이 유지되어야 한다는 어리석은 생각을 이제는 버려야 합니다. 문재인 정부가 정세격변징후를 제대로 파악한다면, 트럼프 대통령이 주한미국군 철수를 단행하기 전에 한미동맹의존을 청산하고 자주권을 확립하는 용단을 내려야 할 것입니다.” (한호석)

-------------------------------------------------------------------------------------------

[2/2] IP 119.200.247.94 작성일 2018년7월18일 00시42분
그사람(문재인)은 당초부터 통일은 급하지 않다고 말했다.
다만 조선의 핵무기개발과 사회발전을 부러워하면서 궁여지책으로 적당히 억제하고
남한의 안전과 평화만 추구하며 현상을 유지하고 싶었을 뿐이라고 확신한다.
이승만 박정희정권의 국보법그물아래서 오랜기간 비뚤어진 교육을 받아온 시대를 거치며 그 사람은 청년시절을 전두환 휘하의 공수특전단에서 멸공통일에 열성을 쏟으며 미국을 생명의 은인으로 숭상하고 있으며 지금도 그 마음은 변함이 없다고 판단된다.
[4/5]   SF인  IP 73.92.180.58    작성일 2018년9월21일 12시21분      
그네나 죄인이나 남이 써준 글 읽는데는 최고. 김위원장님의 영도와 문제인에대한 배려에대한 언급 없이 죄인에게 감개무량해하며 한술 더 떠서 자기의 과거까지 알아달라고 옷자락을 붙드는 꼴이 안타깝소.
[5/5]   놀고 있네  IP 173.54.175.181    작성일 2018년10월1일 13시09분      
놀고 있네! 알았냐? 병신 새끼야? IP 219.73.84.7 反김현환새끼 IP 219.255.208.67 反문죄인새끼 IP 219.255.208.67 SF인 IP 73.92.180.58
야 1/2 니말로 올린후 아랫글 번역해라,알았냐? 병신 새끼야?

2/2] IP 119.200.247.94 작성일 2018년7월18일 00시42분
그사람(문재인)은 당초부터 통일은 급하지 않다고 말했다.
다만 조선의 핵무기개발과 사회발전을 부러워하면서 궁여지책으로 적당히 억제하고
남한의 안전과 평화만 추구하며 현상을 유지하고 싶었을 뿐이라고 확신한다.
이승만 박정희정권의 국보법그물아래서 오랜기간 비뚤어진 교육을 받아온 시대를 거치며 그 사람은 청년시절을 전두환 휘하의 공수특전단에서 멸공통일에 열성을 쏟으며 미국을 생명의 은인으로 숭상하고 있으며 지금도 그 마음은 변함이 없다고 판단된다.
닉네임
번  호 제        목 글 쓴 이 조  회 누  리 등 록 일
194515
[논평] 수중점화?? 시간은 미국의 어리석음을 깨우쳐... 수중점화 22
0
0
12-14 14:10
194514
정직한 한국인들이 세상을 놀래운 "보물선" 사기놀음.... 882 14
0
0
12-14 13:30
194513
위인? 김정은이 언제 죽었어? (2) 882 42
0
0
12-14 12:37
194512
언제 오시나, 자주통일 자주통일연구... 64
0
10
12-14 11:35
194511
문재인대통령 레임덕은 민주당 이간책에서 시작되었다 막차 147
30
5
12-14 07:34
194510
문재인 임기 583일 (4) 大衛 83
5
5
12-14 02:48
194509
김이 처음부터 < 박 >에게 복종했던 것은 아니... (1) - 대구박씨 - 49
5
0
12-13 21:49
194508
조선은 한국/미국과 적대적 공생관계,조-일은 계산적... (3) 애국통 202
5
5
12-13 15:53
194507
한국의 빛을 가린 카나다... (2) 882 218
0
0
12-13 15:50
194505
예정웅 자주론단(428) 통일운동가는 위인의 전사들이... 한마음 890
50
0
12-13 12:28
194504
" 을밀대 "를 폭파 하라. (1) - 대구박씨 - 123
0
5
12-13 02:43
194503
미국이 이북의 종교의 억압과 인권 유린에 대하여 논... (1) 나침판 247
25
0
12-13 02:00
194502
< 1년은 더 기다려 볼 듯.. > 송곳 349
0
0
12-12 21:39
194501
남북, 철도·도로 착공식 실무회의 13일 개최 합의 (1) 오해 금지 115
0
0
12-12 21:36
194500
동일기사 세개 연속 (1) 지나가다 220
0
0
12-12 21:14
194499
순수한 똥파리들..옹졸한 검찰..끝장난 이재명~!! (2) 고토회복 233
20
34
12-12 16:52
194498
궁금한 문재인 (1) 궁금 261
24
15
12-12 16:35
194497
美국무부, 북한 '종교자유 특별우려국' 또 지정…17년... (4) 오해 금지 213
0
5
12-12 09:59
194496
'비핵화·제재·남북관계' 한미워킹그룹 2차회의 연내... 오해 금지 162
0
0
12-11 23:55
194495
근혜는 철통경호를 받고 있다. (4) - 대구박씨 - 279
5
10
12-11 18:51
194494
이영훈 목사 "평양 심장병원, 내년 11월 준공 목표" (1) 오해 금지 128
0
0
12-11 18:02
194493
조국통일 후엔 모조리 그 삼족을 멸해야 합니다. (4) 60도술 651
30
5
12-11 14:01
194492
현 시기 미 대북 인권압박의 본질 자주통일연구... 304
5
0
12-11 13:57
194491
검찰, 이재명 경기지사 오늘 기소..김혜경 씨는 무혐... (1) 사람이면 사... 199
10
0
12-11 09:40
194490
ktx사고 언론이 미쳤다! (4) 간디르 522
45
0
12-11 08:34
194489
친미매국세력의 이재명죽이기는 먼지털이로 공작실패... (2) 막차 534
68
24
12-11 06:16
194488
2019 예산에서 대북 예산이 1조원이 넘는데 .. (9) 大衛 195
5
31
12-11 04:27
194487
비핵화, 북한 인사의 질문과 나의 대답 (1) 오해 금지 234
10
10
12-10 21:48
194486
[펌] 미중패권대전과 한반도의 정세변화 (봄호수 필독... (2) 親한호석先生 356
10
20
12-10 20:32
194485
北, 노동신문, 부정부패와 '전쟁' 선포 (5) 오해 금지 453
0
0
12-10 17:24
194484
2차북미정상회담 확정 뒤 통일을 안고 통일처럼 (2) 자주통일연구... 345
5
20
12-10 17:18
194483
일본은 왜 21세기의 야만국가로 세인의 지탄을 받고있... 123 273
75
14
12-10 13:51
194482
미치고 환장할 일 아닌가. (1) - 대구박씨 - 250
12
14
12-10 12:21
194481
北, 유엔 인권결의안 채택 또 비판…"모략소동 극에 ... (1) 사람이면 사... 131
0
0
12-10 11:35
194480
美, 16년째 北"최악 인신매매국' 지정---북미훈풍 속 ... (1) 오해 금지 166
0
0
12-10 10:09
194479
반트럼프로 전세계 일체화. 미국을 좀먹기 시작한 미... (1) 오해 금지 297
5
0
12-10 00:01
194478
김정은 위원장의 연내 답방보다 더 중요한 것은... &l... (3) 규민이아빠 961
100
20
12-09 21:40
194477
< 박은 왜 도는가 > (2) - 대구박씨 - 114
5
5
12-09 21:34
194476
문정권은 언제까지 갈까요? (4) 도로사 285
0
10
12-09 19:36
194475
현재 일어나고 있는 모든 사건들은 (3) 大衛 293
5
25
12-09 18:45
194474
근간에 발생하는 사고는 삼*과 관련있다고 본다 (1) QKFKA 270
10
0
12-09 17:24
194473
일본이 이민천국으로 바뀐다고? 바로 203
0
0
12-09 17:12
194472
과연 장하성 교수가 이런 말을? (2) 도르사 255
0
5
12-09 17:00
194470
산업硏 "북한 경제개혁으로 남북경협 제도적 기반 마... (1) 오해 금지 149
5
5
12-09 11:20
194469
이재명의 새도우 복싱 사람이면 사... 245
10
20
12-09 10:21
194468
'위인맞이환영단', 국보법 위반 고발돼..검찰 수사 착... (2) 사람이면 사... 229
5
5
12-09 09:50
194467
이재명을 내치지못하는 민주당의 딜레마 (2) 종북참수 158
25
25
12-09 08:04
194466
<김정은이 위인?>금기를 깬답시고 설치지마라.... (3) 종북참수 108
10
25
12-09 07:42
194465
미국돼사관 국점원 삼송돈가방이 이재명죽이기 본부다 (4) 막차 461
70
19
12-09 06:15
194464
혀를 뽑아 버릴것. (2) - 대구박씨 - 140
5
5
12-09 03:44
194463
시리아 - 우크라이나 (3) 조까 315
5
15
12-09 00:25
194462
표충비 62L 최대치 땀흘려 (1) 조까 287
5
15
12-08 22:51
194461
[펌] 개韓美국에 바치는 ‘序詩’ (종북참수 새끼 필... (1) 反對대위새끼 127
5
21
12-08 21:23
194460
제국주의 정신에 오염된 세계를 정화해야 한다 (1) 무궁화 196
5
10
12-08 20:33
194459
일자리 추경 46조 (1) 조까 128
10
5
12-08 19:33
194458
북은 남한과의 교류를 신중히 생각해야 한다. (1) 무궁화 197
10
10
12-08 18:56
194457
삼궁사 개쓰레기 똥물들이 펠라치오하듯 잘난척 잘하... (1) 막차 265
40
19
12-08 15:09
194456
어떤 병신새끼가 반대개자식을 불러냈어 ?? (3) 씹새끼 134
10
25
12-08 14:56
194455
겨 묻은 개 흉보는 똥 묻은 개새끼의 賊反荷杖? (2) 反똥나무새끼 94
0
15
12-08 13:30
194454
아파트 분양원가 공개 관련 답변 (이인숙 년 필독) (3) 反對몽찜새끼 108
0
20
12-08 12:42
194453
안티야 노무현대통령 대선공약 아파트원가 공개철회 ... (1) 몽둥이찜질 89
15
25
12-08 12:05
194451
명성황후님과 이재명지사님~!! (1) 고토회복 208
25
25
12-08 11:31
194450
여성폭력방지법안 예산 사용 계획 사람이면 사... 96
5
5
12-08 08:54
194449
한국남자를 잠재적 범죄자로 법제화한 여성폭력방지법... (1) 창천항로 204
30
20
12-08 05:37
194448
이북의 일심단결력은 강성국가 건설의 추동력 (1) 나침판 268
20
0
12-08 02:59
194447
정은이를 죽이고, < 남한 최종 파괴 >할 것 ! (5) - 대구박씨 - 278
17
25
12-08 00:03
194446
강제입원거부하니 간호사무관을 동장으로 발령 종북참수 127
15
9
12-07 23:20
194445
케르치해협 사건 조까 317
10
0
12-07 23:18
194444
*** 흐 른 다 *** (4) 코미타투스 340
10
19
12-07 21:40
194443
코딱지+몽찜 雙놈 공통점? (3) 反인간말짜놈 85
0
21
12-07 21:40
194442
속이 답답하고 열이날 때는 아스피린(광고) (2) 김자주여사 139
10
14
12-07 21:13
194441
간단한 답변 (이인숙+코딱지 년놈 필독) 사진 2매 첨... (7) 反對몽찜새끼 118
0
31
12-07 20:07
194439
<김정은 위원장 방남> ‘안위’ 그리고 의리 (3) 자주통일연구... 370
10
24
12-07 17:59
194438
질문.... (10) 몽둥이찜질 311
10
24
12-07 13:41
194437
미국은 년말이 다가오니, 북미 2차정상회담을 구걸한... (3) 막차 733
45
19
12-07 13:07
194436
믿어도 되니라? (이인숙+123+Rich+희망사항 년놈 필독... (5) 反對몽찜새끼 116
0
36
12-07 12:32
194435
볼턴 "北비핵화 성과 거두면 대북제재 해제 검토할 수... (4) 사람이면 사... 269
0
10
12-07 11:12
194433
삼송돈가방 알바비에 탈북자, 수꼴라와 문궁사가 날뛴... (8) 막차 434
40
38
12-07 07:19
194432
지금 한국에서는 큰일이 벌어지고 있다. (5) 우리 945
58
9
12-07 06:53
194431
박수영 전 경기도부지사, 성남 판교 환풍구 참사 비화... (9) 사람이면 사... 266
19
45
12-07 05:36
194430
평화통일 이란 대가리에 똥만 퍼 부은 악질 매족노 베... 평화통일 때... 115
40
5
12-07 05:21
194429
사람이면 사람답게 란 악질 매족노 종왜역도 베충이 ... (1) 종왜역도 능... 85
35
5
12-07 05:11
194428
악질 매족노 종왜역도 댓글蟲 조까 란 밥 벌거지 한... 조까 때려잡... 73
35
5
12-07 04:59
194427
정신년령 5歲 종북참수 란 종왜역도 댓글蟲 밥 벌거지... 종북참수 능... 73
35
0
12-07 04:50
194426
써프 국제방에 또이리 틀고 매국매족질에 신이난 정신... 종왜역도 능... 86
30
5
12-07 04:47
194425
미국은 제재유지하면서 제2차 북미정상회담 고집한단... 막차 335
35
4
12-07 00:09
194424
[펌] 노무현 6백만불 받고도 15억 더 가져오라고 요구 (7) 反對몽찜새끼 157
5
41
12-06 22:56
194423
안티야 공개적으로 쌍방간 댓글로 1문 1답 (12) 몽둥이찜질 145
10
14
12-06 22:50
194422
국민 사기치는 썩은 정치인 퇴출합시다 (3) 정치개혁 108
5
10
12-06 22:10
194421
내가 니놈 눈치 본다고라? 3 (코딱지 새끼 필독) (11) 反對몽찜새끼 103
0
21
12-06 22:09
194420
양심적 병역거부는 꼼수다 속지말자 미화금지 (3) 평화통일 83
10
15
12-06 22:09
194419
아인슈타인 편지 검색해서 번역해 주세요 (1) 부탁해요 108
0
10
12-06 21:30
194418
편집의 기술... (10) 몽둥이찜질 281
15
19
12-06 20:18
194417
내년 3∼4월 국내에서 북한 남자복서 프로 데뷔전 추... 오해 금지 180
0
9
12-06 12:54
194416
"현장 방문 계획 없다"..이재명, 백석역 사고 일체 무... (10) 사람이면 사... 385
5
29
12-06 10:24
194415
국가보안법과 국정원 폐기는 민족문제 해결의 첫걸음 (4) 이인숙 425
85
4
12-06 10:19
194414
다음아고라 폐쇄..세상이 바뀐다 (2) 종북참수 314
34
39
12-06 01:20
194413
하태경 말대로 현대차노조는 광주학살계엄군 맞다 (2) 종북참수 155
29
29
12-06 01:03
194412
< 더 조자될 새로운 한자가 있나 > (1) - 대구박씨 - 142
5
9
12-05 23:40
194410
골방에 쳐박혀 반성하고 있는놈을 왜 불러냈어... (6) 김자주여사 209
14
24
12-05 21:51
194409
몽찜을 사랑하는 서프앙분들에게 告함 (제목표절 인... (7) 反對몽찜새끼 187
5
24
12-05 20:43
194408
<작은 연못> (3) 튜링테스트 184
0
4
12-05 20:29
194407
안티를 키워주신 서프앙분들에게 고함.... (5) 몽둥이찜질 179
19
19
12-05 18:54
194406
그대 행복을 위해서라면 평천하(이윤... 131
5
4
12-05 17:06
194404
돼지에겐 도살장에 끌려가는 날이 구원받는 날입니다. (4) 남북자주평화... 361
40
4
12-05 16:56
194403
이재명이 형수한테 그래도 쌍욕을했다면 나는 뺨을쳤... (7) 막차 419
45
34
12-05 13:31
194402
앞으로의 일 (5) 조까 366
15
14
12-05 12:29
194401
어리석은 자의 말로는 비참하리라 (3) 하얀*사막 386
10
4
12-05 08:56
194400
<여론조사>이재명 사퇴해야 60% (1) 종북참수 198
44
34
12-05 08:25
194396
< 박이 원하는 것은 원숭이가 아니고, 개이다 > - 대구박씨 - 127
12
29
12-04 20:02
12345678910 ..1760
버그신고,시스템문의 | 오픈개발
민진미디어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회원약관 | 광고문의 | Copyright ⓒ 민진미디어.
운영문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 930호 T. 02-761-1678 F.02-6442-0472 poweroftruth@daum.net